#모두연 

“유연한 자기 주도 문화가 있는 곳이죠” 모두의연구소 커뮤니티 매니저 신태양님 인터뷰

수동적이지 않은 유연한 자기 주도 문화들을 통해 다양한 생각들과 지식을 많이 얻고 성장할 수 있었어요

2022-11-17 | 허주

모두연에서 ‘열정’이라는 키워드의 대명사로 통하는 신태양님은 밝고 유쾌한 에너지를 주변 사람들에게 나누는 분입니다. 태양님이 모두의연구소와 어떻게 인연을 맺게 되었고 어떤 변화와 문화를 함께 만들어 갔는지 인터뷰를 통해 알아보았습니다. 🙂

Q. 간단한 자기 소개 부탁드려요.

저의 전공은 통계학이었습니다. 통계학을 전공하면서부터 인공지능에 관심이 많았고 데이터 분석 쪽으로 직무를 결정하다가 자연스럽게 모두의연구소를 알게 되었습니다. 모두연이 생각하는 교육에 대한 철학이나 해결하고자 하는 문제에 대한 생각이 저랑 비슷하다고 느껴 아이펠 교육에 참여하게 되었죠. 모두연에서 해결하고자 하는 교육, 문제를 저도 함께 일조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아 뿌듯했습니다. 이런 계기로 모두연에 입사하게 되었습니다.

현재 저는 커뮤니티 팀에서 온 오프라인으로 모두연 연구원님들이 활동할 수 있는 공간 모임에 대해 관리를 하고 더 그 모임들이 활성화될 수 있게 만드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고객 관점에서 편리할 수 있게 개선점을 찾고 있고 고객들이 커뮤니티에서 재미있게 놀 수 있도록 어시스트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모두의연구소 커뮤니티 매니저 신태양님

모두의연구소 커뮤니티 매니저 신태양님

Q. 모두연의 첫인상은 어떠셨나요?

첫인상이 정말 이색적이었어요. 보통 사람들이 생각하는 기업에 형태와 많이 달랐죠. 모두연은 자유롭게 연구하고 싶은 것이 있으면 기회를 제공해 주는 곳이고, 원하는 프로젝트도 진행해볼 수 있었습니다. 이 곳에서는 제가 주도적으로 일을 할 수 있는 환경이 갖춰져 있으니 저를 많이 성장시켜 줄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Q. 모두의연구소를 어떤 곳이라고 소개할 수 있을까요?

모두연은 누구든지 하고 싶은 연구가 있다면 할 수 있습니다. 대상이 고객이 아니라 직원도 말이죠. 이 곳에서는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보고 싶다면 모임을 언제든지 열 수 있어요. 그래서 저는 거의 매일 모임에 참여했고 보통 직장인이 느낄 수 있는 성장, 소통 네트워킹에 대한 결핍을 해소시켜주는 그런 곳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모두연에서 독서모임을 참여한 적이 있었어요. 저 빼고 모든 분들이 데이터 사이언스 분들이었어요. 처음에는 모르는 말이 나올 것 같아 두렵기도 했지만 모두연 소통과 상생 그리고 자유로운 곳이기 때문에 그분들이 전해주는 전문적인 지식을 들어볼 수 있었고 얻을 수 있는 부분들이 정말 많았습니다. 직원과 고객이 같이 밥을 먹기도 합니다.  이렇게 직원과 고객이 너무나도 자연스럽게 밥을 먹고 생각을 공유한다는 것이 신기하기도 하고 신선한 문화가 존재하는 곳이라고 생각합니다.

Q. 가장 기억에 남는 모두연만의 기업 문화가 있다면?

얼마 전 모두연 7주년을 맞이하여 모두연의 홈커밍데이를 열었습니다. 각 분야 탑 급의 다양한 분들을 초대하고 그분들과 함께 많은 대화도 나누어 볼 수 있었어요. 그리고 모임을 개설했을 때 모임의 완성도가 되게 높아요. 보통 모임을 만들면 오래가기 쉽지 않은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모두연에서는 끝까지 갔던 적이 많았어요.다들 응집력도 강하시고 수동적이지 않은 유연한 자기 주도 문화가 있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 모두연에 이런 문화들을 통해 다양한 생각들과 지식을 많이 얻어 갈 수 있었고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던 것 같습니다.

모두의연구소 홈커밍데이

모두의연구소 홈커밍데이

 

Q. 모두연에 처음 들어왔을 때와 지금의 변화가 있다면 무엇이 있을까요?

저는 원래부터 자기주도적인 사람이라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한 번도 제가 그런 사람들이 모여있는 문화에 있어본 적이 없었죠 하지만 자기 주도 문화를 가지고 있는 모두연에 들어온 저는 되게 편안했습니다. 자기 주도 문화가 있다 보니 어떠한 문제가 생겨도 혼자서 책임감을 떠안을 필요가 없고 같이 이슈를 해결하려 하는 의지가 강한 사람들이 많아 문제에 대한 책임감, 두려움, 부담감이 많이 줄어들었습니다. 저에게 있어 두려운 존재였던 문제가 이제는 전혀 두려운 존재가 아니게 되었고 오히려 문제를 해결하거나 접근하는 것에 있어 더욱 적극적이고 자신감 있게 시도해 볼 수 있는 모습으로 변하였습니다.

 

Q. 앞으로의 계획은?

저 개인적인 계획은 앞으로 의사결정을 하는 부분에 있어 데이터 기반으로 결정을 잘 하고 싶습니다. 데이터 역량을 지금보다 더 쌓아가고 해결하는데 있어 객관적인 지표로 잘 해결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조직적인 관점에서는 모두의연구소 커뮤니티를 많은 사람들이 알았으면 좋겠다는 바램이 있습니다. 즉 불안해하는 것들이 다 해결될 수 있는 공간과 관계를 통해 언제든지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어요. 앞으로의 커리어적인 계획은 모두연의 성장에 보탬이 되어 더 많은 사람들이 모두연의 커뮤니티를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입니다.

모두의연구소 세미나 진행 사진

모두의연구소 세미나 진행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