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연 

“다양한 개성을 포용해주니까요” 모두의연구소 TQA 엄광호님 인터뷰

생김새대로 개성 있게 살아도 괜찮아요. 모두의연구소는 다양한 개성을 포용해 주니까요.

2022-11-17 | 허주

Q. 모두의연구소를 어떻게 알게 되었고, 어떤 일을 하시나요?

저는 경제학과를 전공했어요. 경제학을 하고 통계를 배우면서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게 되었죠. 머닝러신이 졸업할 때 쯤 각광을 받기 시작했고 관련 공부를 하다가 금융회사에 일을 했습니다. 하지만 직업 특성 상 제가 별로 좋아하지 않는 술자리를 많이 가져야 하는 부분이 잘 맞지 않았어요. 그러던 중 코딩 공부를 한 후 코딩 관련 회사에서 인턴을 하면서 역량을 기르기 위해 모두의연구소의 풀잎스쿨을 참여하게 되었고 지금까지 하지 못했던 너무 좋은 경험을 하게 되었고 입사로 이어지게 되었어요. 현재는 아이펠의 학습 내용을 만들고 관리하는 일을 하고 있어요. 코딩을 학습하고 배우려고 하시는 분들이 무엇을 배우면 좋을지 콘텐츠를 생산하는 일이죠.

모두연에 입사하게 된 이유는 멋있는 분들이 많아 보여서였어요. 나도 저런 사람이 되고 싶다는 생각을 하였고 저런 분위기 환경에서 일한다면 제가 많이 성장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제가 느끼는 모두연은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소통이 정말 편안하고 누구든지 하고 싶은 게 있으면 학습과 연구에 참여 할 수 있거든요. 이런 회사의 유연한 부분들이 마음에 들고 자부심을 느끼는 것 같습니다.

 

모두의연구소 엄광호님

모두의연구소 엄광호님

Q. 모두의연구소의 기업 문화를 말한다면?

열려있는 문화가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이 들어요.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 지식을 가지고 있는 훌륭한 분들이 많아 유익하고 건강하게 소통할 수 있는 부분들이 좋아요. 직원들 사이에서도 그런 문화를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고, 모르는 것이 있으면 언제든지 자유롭게 물어볼 수 있어요.

퇴사자가 있는 경우 끝이 아니라 그분의 앞날을 진심으로 응원하는 모습을 많이 봤어요. 그리고 퇴사하신 분들이 모두연에 종종 놀러 오셔 같이 대화를 나누거나 밥을 먹기도 합니다. 이런 부분에서 모두연은 서로를 진심으로 응원하고 아껴주는 마음과 문화가 있다고 느꼈기 때문에 기억에 많이 남아요.

Q. 모두연 프로그램에 대해 소개한다면?

AI학교 아이펠은 서로 편안한 소통을 할 수 있도록 환경을 계속해서 조성해 주는 것이 타 교육기관과의 차이점이라고 생각해요. 질문하는 건 절대 부끄러운 게 아니라 생각의 폭을 넓혀 주고 생각을 공유할 수 있게 해주죠. 하지만 질문을 부끄러워하는 분들이 많더라고요. 아이펠은 생각의 폭을 넒혀 주고 생각을 쉽고 편하게 공유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매력을 느낍니다.

풀잎스쿨은 모임을 주최하는 퍼실이가 돈을 받지 않는데도 열정 넘치는 참여자들이 모여요. 다른 스터디 모임에 비해서 내적 동기, 순수한 의도에 의해 모임이 돌아간다는 게 좋았어요.전 추천 시스템 관련 풀잎스쿨에 참여해봤는데 모임을 이끄셨던 분이 순수하게 공유하는 것을 좋아하시고 참여하는 다른 분들도 자연스럽게 자기 경험, 개발하셨던 부분들을 알려주며 소통하는 문화가 특히 좋았습니다.

인공지능으로 음악을 만드는 루바토랩 활동도 꽤 오랜 기간 했어요. 인공지능으로 음악을 함께 만들어 대회에 나가기 위해 열정적으로 했던 활동들이 아직도 기억에 많이 남습니다. 음원들을 다운로드해서 크롤링 해오고 모델을 만들어 학습 시키고 하는 활동을 즐겁게 했었습니다.

 

Q. 모두연을 한 마디로 표현한다면?

생김새대로 개성 있게 살아도 괜찮아요. 모두의연구소는 다양한 개성을 포용해주니까요.

모두의연구소 루바토랩

모두의연구소 루바토랩 활동 사진 (사진출처 : EO)